2024년 7월 25일(목)

스타 스타는 지금

조진웅, '진웅이 또 옴' 목격담 해명…"영화보고 행복해서 그런 것"

전민재 에디터 작성 2024.01.31 15:30 조회 1,560
기사 인쇄하기

[SBS연예뉴스 | 전민재 에디터] 배우 조진웅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던 자신의 목격담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어제(30일) 유튜브 'TEO 테오' 채널의 '살롱드립2'에는 영화 데드맨의 주인공 배우 김희애와 조진웅이 출연했습니다.

영상에서 MC 장도연은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서 유명한 조진웅과 관련된 일화를 언급했습니다.

조진웅 살롱드립

해당 일화는 서울의 한 식당에서 일하는 알바생이 조진웅의 첫 방문 때는 사진을 찍는 등 팬심을 드러냈으나 점점 방문 횟수가 늘어가고, 늦게까지 술자리를 갖는 그에 대해 '진웅이 또 옴'으로 태도가 바뀐 거였습니다.

이에 대해 조진웅은 "언젠가는 너 내가 찾는다"라고 웃으며 자신을 둘러싼 목격담에 대해 말문을 열었습니다.

조진웅은 "영화 VIP 시사회를 하고 나면 가는 식당이다. 그곳에서 많은 영화인들이 서로 응원하는데, 제가 주인공인 영화를 할 때는 오래 있지 않고 금방 취해서 나간다. 근데 남의 영화는 그냥 영화를 보니까 그저 행복한 거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조진웅 살롱드립

이어 "그래서 결국 제가 마지막 손님까지 돌려보낸다. 처음에는 (늦게까지 자리에 있으니) '의리 있다'고 하다가 다음에도 계속 찾아오니까 알바분이 그런 글을 올린 것 같다"고 답했습니다.

그는 또 옆 테이블 소방관들 술값까지 다 지불해주고 갔다는 목격담에 대해 "후배 중에 소방관이 있다. 소방관 처우에 대해 고민하던 중 옆자리 소방관분들을 마주친 거다"라고 전했습니다.

조진웅은 "그들은 '사람을 먼저 구하고 맨 마지막에 나오는 게 소방관이어야 한다'라고 하더라. 어떻게 그런 생각을 하면서 살 수 있는지 너무 존경스러웠다"라고 밝혔습니다.

조진웅 살롱드립

그의 답을 들은 장도연은 "더 대박은 그분들과 얘기하시면서 오열하셨다고 하더라"라며 "조진웅 씨가 사람을 너무 좋아하시는 거 같다"며 웃었습니다.

한편, 조진웅과 김희애가 출연하는 영화 '데드맨'은 오는 2월 7일 개봉합니다.

(사진= 유튜브 'TEO 테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