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7일(화)

스타 스타는 지금

'빈처' 가수 정선연, 지병으로 별세…향년 51세

전민재 에디터 작성 2024.01.29 16:32 조회 3,152
기사 인쇄하기
정선연

[SBS연예뉴스 | 전민재 에디터] 록발라드 가수 정선연이 51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29일 정선연 측은 "정선연이 28일 오후 8시 20분 구리 한양대병원 병원 중환자실에서 지병으로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1973년생인 고인은 1990년 록밴드 사계로 데뷔한 뒤 1991년 넥스트의 기타리스트 김세황과 함께 밴드 다운타운을 결성해 보컬로 활동했습니다.

솔로 데뷔 이후로는 허스키한 목소리로 주목받으며 '빈처', '제발', '행복하니' 등의 곡으로 방송 3사 드라마 주제곡을 불러 주목받았습니다.

당시 정선연은 가수 임재범, 박완규 등 특색있는 보컬로 사랑받았습니다.

2015년에는 드라마 '어머님은 내 며느리'의 주제곡 '빈처' 리메이크 앨범으로 13년 만에 컴백해 이목을 끌었습니다.

한편, 고인의 장례식장은 윤서병원 장례식장 특1호실이며 발인은 오는 31일 오전 7시 40분 엄수될 예정입니다.

(사진= 워너비엔터테인먼트)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