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7일(화)

방송 촬영장 핫뉴스

'강심장VS' god 박준형 "6살 딸, 박진영만 보면 아빠라고 해"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1.29 14:20 조회 1,908
기사 인쇄하기
강심장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룹 god 멤버 박준형이 역대급 과몰입 토크로 레전드 예능감을 분출한다.

오는 30일 방송될 SBS '강심장VS'에서는 혈육과 친구의 선 넘는 토크, '피는 물보다 진한가'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god 박준형, 배우 이지훈, 전 국가대표 유도 쌍둥이 조준호와 조준현, 개그맨 이재율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선보일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준형은 역대 게스트 중 가장 시끄러운 등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특유의 예측 불가한 입담으로 오프닝부터 현장을 초토화시켰는데, 평균보다 팔이 긴 자신의 신체적 특징을 언급하며 딸이 "원숭이 책만 보면 다 아빠라고 한다"고 털어놓아 폭소를 자아냈다. 이어 TV에 박진영이 나와도 아빠라고 한다며 "팔 길고 귀 크고 턱 나오면 다 아빠다"라고 덧붙여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했다.

또한 박준형은 MC 전현무의 첫인상에 대해 털이 너무 많아 놀랐다며 "진영이, 나, 현무 모이면 완벽하다"라고 순식간에 '연예계 원숭이 트리오'를 결성시켜 모두를 배꼽 잡게 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박준형은 딸에 대한 넘치는 사랑으로 '팔불출 아빠' 면모를 보여주기도 했다. 그는 6살 딸이 표정부터 하는 행동까지 본인과 똑 닮았다고 말하며, 끼 많은 딸의 영상을 공개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어 딸에게 남자친구가 생기면 면접을 볼 생각이냐는 물음에 박준형은 "남자들이 호르몬이 왕성해지면 어떤 생각을 하는지 아니까!"라고 폭주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이지훈은 과한 반응이 트라우마가 될 수 있다며 과거 여동생과의 에피소드를 공개해 박준형을 충격에 빠뜨리게 했는데, 그의 멘탈을 흔들어버린 토크 내용이 무엇일지 관심이 더해진다.

한편, 박준형은 다시 보이그룹 데뷔를 한다면 'JYP VS 하이브' 중 어딜 선택하겠냐는 물음에 크게 당황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그는 곧바로 대답을 회피하려는 모습을 보여 흥미를 끌었는데, MC들이 끈질기게 재촉하자 끝내 놀라운 답변과 이유를 이야기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어 그가 이유에 대한 일화를 공개하자 스튜디오가 웃음으로 발칵 뒤집혔다는데, 과연 박준형의 선택과 이유에 얽힌 일화는 무엇일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과몰입 폭주, 예능감 폭주로 웃음 폭탄 예고한 박준형의 이야기는 오는 30일 화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될 '강심장VS'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