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6일(일)

스타 스타는 지금

배우 박은태 노렸던 흉기 난동 사태...뮤지컬 분장실도 '빨간불'

강경윤 기자 작성 2023.11.21 08:47 수정 2023.11.21 09:25 조회 2,392
기사 인쇄하기
벤허 박은태

[SBS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팬이라고 주장하며 뮤지컬 분장실에 침입해 흉기 난동을 부린 30대 여성이 경찰 조사를 받았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지난 19일 서울 강서구 마곡동에 있는 공연장의 뮤지컬 '벤허' 분장실에서 배우 박은태의 팬이라며 흉기를 들고 위협을 가한 A씨를 붙잡아 조사했다.

경찰 조사 결과 그는 뮤지컬 출연진을 비롯한 배우들과 서로 모르는 사이로 스토킹 등 유사 범죄 전력은 없으나 정신 병력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를 막는 과정에서 배우 규현이 손가락에 경미한 부상을 입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은태의 팬덤은 공연장 분장실까지 침입해 배우에게 흉기 위협을 한 사태에 대해 크게 우려하고 있다.

팬덤 측은 "막공 종료 후 배우가 있는 대기실에 전혀 일면식 없는 인물이 찾아왔다. 미리 이상함을 감지한 배우가 이 인물을 제압했고 함께 있던 서경수, 규현 배우가 도와줘서 사태가 진정됐다."고 설명했다.

또 팬덤 측에 따르면 박은태 배우는 팬들이 미리 기다리고 있던 번개 장소에서 예정됐던 인사를 하는 등 프로 정신을 발휘했으나 정신적 트라우마가 큰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ky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