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6일(일)

방송 드라마

'국민사형투표' 임지연, 육탄전 불사…'몸 사리지 않는 열연'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9.07 16:24 수정 2023.09.07 16:28 조회 183
기사 인쇄하기
국민사형투표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국민사형투표' 임지연이 육탄전을 벌인다.

SBS 목요드라마 '국민사형투표'(극본 조윤영, 연출 박신우)는 악질범들을 대상으로 국민사형투표를 진행하고 사형을 집행하는 정체 미상의 '개탈'을 추적하는 이야기를 그린 국민 참여 심판극이다. 현실에는 있을 수 없는, 있어서는 안 될 충격적 설정 국민사형투표를 강력한 스토리텔링으로 풀어내며 웰메이드 하드보일드 추적스릴러로 호평받고 있다.

극중 정체 미상의 '개탈'은 전대미문의 사건 국민사형투표가 자신의 소행이라 주장하고 있다. 김무찬(박해진 분), 주현(임지연 분) 등 경찰들은 개탈을 추적한다. 개탈의 행위는 그 대상이 아무리 악질범들이라 할지라도 명백한 연쇄살인이기 때문이다. 그중 개탈의 시험방송부터 단서를 잡았던 주현은 맹렬하게 개탈을 쫓는다.

이 같은 주현 캐릭터가 시청자들의 호응을 이끌고 있는 가운데, 7일 '국민사형투표' 제작진이 개탈 추적을 위해 몸 사리지 않는 주현의 모습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 속 주현은 병원으로 보이는 곳에서 날카롭고 기민하게 주변을 살피고 있다. 주현의 생생한 표정을 통해 금방이라도 무슨 일이 일어날 듯한 위기감이 느껴진다. 이어 주현이 문에 귀를 기울이며 조심스레 노크하는 모습, 주현이 무언가를 보고 놀란 듯한 모습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긴장감에 방점을 찍는 것이 마지막 사진이다. 주현이 누군가와 대치하다가 밀쳐진 듯 바닥에 쓰러져 있는 것. 일촉즉발의 다급한 상황임에도 주저하거나 흔들리지 않는 주현의 모습이 깊은 인상을 남긴다. 이어 대체 주현에게 무슨 일이 벌어지는 것인지, 이것이 개탈 추적과 무슨 연관이 있는지, 개탈의 3차 국민사형투표 사건과 관련이 있는 것인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이와 관련 '국민사형투표' 제작진은 "오늘(7일) 방송되는 5회에서는 역대급으로 박진감 넘치는 전개가 펼쳐진다. 그 중심에 개탈을 쫓기 위해서라면 몸 사리지 않는 경찰 주현이 있다. 주현은 육탄전까지 불사하며 사건에 부딪히고 상황을 해결하고자 노력한다"며 "배우 임지연은 강력한 집중력과 흔들림 없는 에너지로 극의 팽팽한 긴장감과 높은 몰입도를 완성했다. 임지연 배우의 열정이 가득 담긴 장면이 공개되는 만큼, 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국민사형투표' 5회는 7일 목요일 밤 9시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