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15일(토)

방송 촬영장 핫뉴스

'미우새' 이준혁 "40년동안 이 얼굴로 살았더니 지겨워, 서장훈 외모로 살아보고파"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5.26 14:19 조회 7,890
기사 인쇄하기
미우새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이준혁이 '미운 우리 새끼'에서 엉뚱한 매력을 선보인다.

오는 28일 방송될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는 이준혁이 스페셜MC로 출연해 엉뚱하고 솔직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 잡을 예정이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 이준혁이 등장하자 母벤져스는 "여기 들어오는데 빛이 난다", "녹화장이 환해졌다"라며 이준혁의 출중한 외모를 칭찬했다.

영화 '범죄도시3'의 빌런 역할로 돌아온 이준혁은 액션 연기 도중 마동석에게 실제로 쫄았던(?) 일화와, 전작 '범죄도시2' 빌런이었던 배우 손석구가 해준 조언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준혁은 영화 '범죄도시3'에서 극악무도한 빌런 역할을 소화하기 위해 무려 20kg을 증량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원래 먹는 것을 너무 좋아해 한번에 라면은 7봉지, 치킨은 3마리, 라지 사이즈 피자는 5판 정도를 먹는 대식가"라는 이준혁의 충격적인 고백에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혔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준혁은 "40년 동안 이 얼굴로 살았더니 지겹다. 기회가 되면 서장훈 씨 같은 외모로 살아보고 싶다" 라고 망언(?)을 내뱉어 서장훈을 비롯해 현장에 있던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이에 딘딘母가 "그건 안 돼요, 절대 안 돼"라며 진심으로 안타까워하는 모습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풍성한 에피소드와 순수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이준혁의 독보적인 매력은 오는 28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될 '미우새'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