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6일(일)

방송 촬영장 핫뉴스

'강심장리그' 허동원 "'더글로리' 김은숙 작가 대본, 보자마자 이건 아니라고 생각"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5.23 11:01 수정 2023.05.23 11:38 조회 2,525
기사 인쇄하기
강심장리그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허동원이 김은숙 작가의 '더 글로리' 대본을 보고 느꼈던 마음을 고백한다.

23일 첫 방송될 SBS '강심장리그'에서는 올해 상반기 최고의 화제작인 '더 글로리'와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에서 각각 명품 연기를 선보였던 배우 허동원, 박지아, 심소영이 출연해 지금까지 숨겨온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더 글로리'에서 '넝~담' 한마디로 역대급 존재감을 보인 허동원은 '최초 공개' 스토리로 '강심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허동원은 "대본을 처음 보자마자 이건 아니라고 생각했다"며 김은숙 작가 대본에 의문을 품었던 사연을 솔직하게 고백하는 것은 물론 '넝~담'의 탄생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밝혀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최근 새신랑이 된 허동원은 아내와 첫 만남에 결혼사진을 찍었던 충격적 에피소드를 비롯해, 연애 풀 스토리를 가감 없이 공개해 스튜디오를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한편 '모범택시' 시리즈를 통틀어 최고의 신 스틸러로 꼽히는 '림여사' 심소영은 데뷔 이래 첫 예능 출연으로, 시청자들이 궁금해했던 이제훈과의 첫 만남부터 러브신 촬영 비화까지 밝히며 시작부터 현장 분위기를 달아오르게 했다.

또한 극 중 유일한 로맨스 상대였던 이제훈을 "진짜 사랑했다"고 공개 고백해 모두에게 놀라움을 안김과 동시에, "내가 왜 이제훈 씨를 사랑하면 안 되냐"라는 폭탄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토크 말미엔 심소영을 지원 사격하기 위한 깜짝 손님도 등장했다. 심소영의 공개 고백에 화답이라도 하듯 "선배님, 사랑합니다"라는 말과 함께 이제훈이 깜짝 등장한 것. 뜨거운 열기로 가득했던 '림여사' 심소영과 '왕따오지' 이제훈의 러브 스토리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더욱 '핫'하고 '힙'하게 돌아온 '강심장리그'는 23일 밤 10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