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지금도 후회해"…'돌싱포맨' 최민수, '화생방 허세 사건' 뒷이야기 고백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3.14 10:54 수정 2023.03.15 12:02 조회 3,858
기사 인쇄하기
돌싱포맨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대한민국 대표 터프가이' 배우 최민수와 영화감독이 된 개그맨 박성광이 '돌싱포맨'과 반전 케미로 웃음 폭탄을 선사한다.

14일 방송될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최민수와 박성광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철부지 남편' 최민수는 '이혼 안 당하는 비결'을 공개했다. 최민수는 '지인에게 40억을 빌려주고 한 푼도 받지 못했다', '과자가 맛없어서 과자 광고를 거절했다'는 등 황당한 일화들을 쏟아내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혼당하지 않았던 비결로, 아내 강주은의 비밀을 깜짝 폭로하며 위풍당당한 모습을 보여 '돌싱포맨'을 놀라게 했다.

이어 허세가 육체를 지배하는 상남자 최민수를 낱낱이 파헤치는 시간도 가졌다. 이상민은 과거 방독면을 쓰지 않고 화생방에 들어가 화제가 됐던 일명 '최민수 화생방 사건'을 언급하며 최민수의 레전드 허세 사진을 공개했다. 이에 최민수는 방송 최초로 화생방 사진에 숨겨진 이야기는 물론, "지금도 후회한다"는 폭탄 발언으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후 명언 제조기 최민수의 상남자 어록 퀴즈를 진행했다. 그런데 '돌싱포맨'의 상상 초월 오답에 최민수가 웃다가 생리현상을 분출하는 대참사가 일어나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영화감독으로 변신한 박성광은 배우 최민수 때문에 초긴장했던 에피소드를 밝혔다. 촬영장에서 최민수의 연기에 "컷"을 외쳤다가 황급히 "오케이" 로 바꿀 수밖에 없었던 짠내 폭발 일화부터 박성광을 순식간에 얼어붙게 만든 최민수의 살벌한 한 마디까지 공개돼 '돌싱포맨'을 긴장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돌싱포맨을 역대급으로 긴장하게 만든 최민수X 박성광의 티키타카는 14일 화요일 밤 10시 방송될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