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1일(화)

방송 촬영장 핫뉴스

'골때녀' 세계관 잇는 설특집 '골림픽' 온다…60人 전원 참가 초대형 스케일

강선애 기자 작성 2023.01.10 15:47 수정 2023.01.10 23:07 조회 1,222
기사 인쇄하기
골림픽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가 민족대명절 설을 맞이해 역대급 스케일의 '골 때리는 그녀들 - 골림픽'을 선보인다.

오는 23일과 24일 설 연휴에 특집으로 방송될 SBS '골 때리는 그녀들 - 골림픽'(이하 '골림픽')은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의 선수와 감독들이 팀을 나눠 다채로운 게임으로 경쟁을 펼치는 특집 프로그램이다. MC 이수근, 배성재부터 '골때녀' 10팀의 감독과 선수들 총 60명이 총출동하는 초대형 스케일의 프로젝트다.

60명에 가까운 선수들이 본격적인 스포츠 종목은 물론 예능적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게임을 펼친다. 특히, 60명 전원이 참가한 게임들도 펼쳐질 것으로 알려져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오징어 게임'에서 선보였던 줄다리기를 비롯, 60인 피구, 계주 등 엄청난 스케일의 경기들이 설 연휴 시청자들에게 차원이 다른 재미를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50m 달리기, 캐논 슈터 등 시청자가 가장 궁금해 한 종목들도 대기 중이다. 이번 특집을 통해 '골때녀' 세계관 속 달리기 1위, 슈팅 파워 1위, 근력 1위 등 최강자가 가려질 것으로 알려져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선수들 뿐만 아니라 레전드 감독들의 자존심을 건 불꽃 튀는 승부도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다. 대한민국 축구 레전드 감독들이 별 것도 아닌 대결마저 목숨을 걸고 숨겨진 승부욕을 발산했다고 해 그 결과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초대형 스케일의 경기들로 명절 분위기를 한껏 띄울 설날 특집 '골림픽'은 오는 23일, 24일 설 연휴 이틀 동안 방송된다. 정확한 방송 시간은 아직 미정이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