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미우새' 한가인 "엄마가 코로 먹고사는 사람인데!" 아들에게 극대노한 사연

강선애 기자 작성 2022.11.25 15:12 수정 2022.11.25 16:03 조회 17,797
기사 인쇄하기
미우새 한가인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한가인이 육아의 고충을 전한다.

오는 27일 방송될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지난 주에 이어 한가인이 스페셜MC로 출연해 또 한 번 솔직하고 털털한 입담과 역대급 예능감을 선보인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두 아이의 엄마인 한가인은 '현실 육아 고충'을 털어놓으며 母벤져스와 남다른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아들의 발길질에 "치열이 다 바뀌었다"라고 설움을 토로해 관심을 모았다.

한가인은 자다가 아들에게 코를 맞는 바람에 "엄마가 코로 먹고사는 사람인데!"라며 극대노한 사연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이어 한가인은 신혼 여행에서 남편 연정훈과 부부싸움을 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싸움의 원인은 다름 아닌 한가인의 남다른 승부욕 때문. 계속해서 한가인의 승부욕을 건드린 연정훈의 못말리는 행동에 母벤져스마저 탄식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한가인은 "사랑의 유효기간이 어느 정도라고 생각하냐?"는 '미우새' 공식 질문에 "입에 발린 소리는 못한다"라며 예상치 못한 폭탄 발언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어 연정훈에게 "죄송합니다. 연정훈 씨"라며 사과를 했다는데, 연정훈에게 사죄하게 만든 한가인의 폭탄 발언이 무엇일지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내숭 제로의 입담으로 모두를 빠져들게 만든 한가인의 통통 튀는 매력은 오는 27일, 월드컵 중계로 평소보다 조금 늦은 밤 9시 30분 방송될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