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골때녀' 아나콘다 윤태진 "1승이 정말 쉽지 않구나"…9연패에 '눈물'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2.11.09 23:19 수정 2022.11.11 10:01 조회 158
기사 인쇄하기
골때녀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윤태진이 9연패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9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개벤져스와 아나콘다의 챌린지 리그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앞서 지난 경기에서 또 한 번 패배를 하며 9연패를 기록한 아나콘다의 모습이 그려졌다.

팀의 주장 윤태진은 "1승이 정말 쉽지 않구나. 축가가 쉬운 게 아니구나 매경 기할 때마다 쉽지 않다는 걸 느낀다"라며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또한 조재진 감독은 "첫 경기 패배 모두 열심히 했는데 결과가 이래서 아쉽다"라고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그는 "이제는 개벤져스와의 대결에 모든 것을 걸고 훈련이나 컨디션 조절도 다 맞춰서 할 계획이다. 상대방에 대한 분석을 먼저 해야 될 것 같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그리고 그는 개벤져스에 맞춰 새로운 포메이션 제안했고, 여러 가지 세트피스 플레이에 대한 훈련도 계속해 어떤 결과를 가져올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