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골때녀' 원더우먼 하석주 감독, "전 제자들과의 대결 기분 묘해…하지만 정말 이기고 싶다"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2.11.03 01:01 수정 2022.11.11 10:00 조회 37
기사 인쇄하기
골때녀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하석주 더비의 승자는?

2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불나방과 원더우먼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두 팀의 대결에 앞서 원더우먼의 하석주 감독은 "전에 맡았던 팀 하고 붙는다는 게 좀 기분이 묘한 거 같다"라며 솔직한 부담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우리가 첫 경기를 이겼다면 엄청난 시너지가 있었겠지만 승부차기 끝에 패배해서 선수들이 너무 안쓰럽고 안타깝다"라고 했다.

또한 그는 "이제 불나방이라는 팀 자체는 다 잊어버렸다. 이제는 더 이상 물러설 수 없다. 부담감이 많은 게 사실이지만 정말 이기고 싶다"라고 승리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그리고 그는 원더우먼 선수들에게 "무조건 나가서 이겨야 한다는 마음이 앞서면 오히려 더 안 좋다"라며 "그 마음은 안에만 갖고 있고 침착해라. 정성이 있고 절박해야 한다"라고 조언해 눈길을 끌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