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오수재' 서현진, "내 인생이 너무 화가 나"…황인엽에 진심 내보이며 '눈물'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2.06.24 22:58 수정 2022.07.11 14:01 조회 167
기사 인쇄하기
오수재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서현진이 황인엽 앞에서 억울한 마음을 토로했다.

24일 방송된 SBS '왜 오수재인가'(이하 '오수재')에서는 공찬에게 자신의 속내를 보이는 오수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수재는 자신들의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들 때문에 괴로워했다. 그리고 오수재는 혼자 숨죽여 울었다.

공찬은 그런 오수재의 곁에 조용히 다가왔다. 공찬은 "뭘 숨어서 울어요 후지게"라고 했다. 이에 오수재는 "후진 사람 옆에 왜 앉아"라고 퉁명스럽게 말했다.

공찬은 멋진 사람인 거 아니까 그런다고 답했다. 이어 공찬은 "사람이 한 가지 모습만 있는 게 아니잖아요. 수십 가지 수백 가지일 수도 있고 그중에 한 두 개 후진 건 후진 것도 아니다. 그냥 멋진 사람인 거지"라고 했다.

그리고 공찬은 "울고 싶을 땐 그냥 울고 힘들 땐 힘들다고도 해라. 그래도 멋진 사람인 거 안 변하니까"라고 오수재를 위로했다.

이에 오수재는 "한 가지 겨우 넘기면 또 다른 일 또 다른 일. 화가 나. 내 인생이 너무 화가 나. 어떻게 이래. 어떻게 이럴 수가 있어. 나도 무서워 나도 무섭고 힘들어"라며 공찬에게 자신의 속내를 그대로 드러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