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미우새' 박주미, "결사곡 불륜이 현실이면 한번은 용서할 듯"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1.09.12 21:44 조회 139
기사 인쇄하기
미우새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박주미가 남편의 불륜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밝혔다.

12일 방송된 SBS (이하 '미우새')에서는 배우 박주미가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장훈은 박주미에게 "최근 종영한 드라마에서 믿었던 남편의 불륜을 알고 쿨하게 이혼을 선택했다"라며 "만약 현실에서 이런 일이 있다면 어떨 거 같냐"라고 물었다.

이에 박주미는 "극 중에서도 딱 한 번 바람을 피웠다. 무릎을 꿇고 빌면서 다시는 안 그러겠다고 하는데, 사실 현실의 박주미는 한두 번은 용서할 거 같다"라고 솔직하게 말했다.

또한 그는 "그렇기 때문에 드라마에서라도 그런 선택을 대신해주는 그녀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