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비리 검사vs재벌가 며느리"…'원더우먼' 이하늬, 예고편만 봐도 오감 만족

강선애 기자 작성 2021.09.10 17:02 수정 2021.09.10 17:05 조회 5,006
기사 인쇄하기
원더우먼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원 더 우먼(One the Woman)' 이하늬와 이상윤, 진서연의 극과 극 모습이 담긴 1회 예고가 공개됐다.

'펜트하우스3' 후속으로 오는 17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극본 김윤, 연출 최영훈)은 비리 검사에서 하루아침에 재벌 상속녀로 인생 체인지가 된 후 빌런 재벌가에 입성한, 불량지수 100% 여검사의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 드라마다.

지난해 를 통해 남다른 코믹 바이브를 선보인 최영훈 감독을 수장으로, 비리계 에이스 검사 조연주 역, 빌런 재벌가 며느리 강미나 역으로 1인 2역에 도전하는 이하늬, 재벌 3세에서 재벌 1세로 레벨업한 한승욱 역 이상윤, 국내 굴지의 재벌가 한주그룹 장녀 한성혜 역 진서연, 서평지청 검사 안유준 역 이원근 등 개성 있는 배우들이 뭉쳐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하늬와 이상윤, 진서연의 48초간 극과 극 텐션이 담긴 '원 더 우먼' 1부 예고 영상이 공개됐다.

이번 예고편은 먼저 비리검사 조연주(이하늬)가 나이트클럽에서 조폭의 손을 꺾고, 봉투에 든 돈 냄새를 맡으며 달달한 자본의 맛을 만끽하는 모습으로 시작한다. 이어 "이 인맥이라는 게 말이지요. 구린 짓을 같이 해야 생기는 거 아닙니까?"라는 음성 위로 조연주는 존경의 미소를 지은 채 서울중앙지검 3차장검사 류승덕(김원해)에게 '두 개의 심장'이 적힌 재벌가 비자금 게이트 기사를 건네며 '사회생활 만렙'의 면모를 뽐낸다. 또한 "나는 완전 정의로워!"라며 호탕하게 외친 조연주 뒤로 '취미는 뇌물! 특기는 라인 타기! 에이스 비리검사 조연주'라는 자막이 강렬하게 박혀 흥미를 자아낸다.

반면 조연주와 똑같이 생긴 강미나(이하늬)는 유리잔이 깨지는 요란한 소리와 동시에 시어머니 서명원(나영희)과 대립하고, 생채기 난 얼굴로 "그만 좀 하시라고요. 어머니나 저나 살고 싶어서 사는 거 아니잖아요"라며 낮게 경고, 맷집이 세진 '시집살이 만렙'의 면모를 그려낸다. 하지만 시어머니는 식사시간에도 서빙만 하던 강미나에게 "죽지 않을 만큼만 먹어라. 이 집에서 죽어서 나가는 것도 재수 없으니까"라는 말을 내뱉어 마라맛 시월드를 진면목을 드러낸다. 이내 '무늬만 재벌! 현실은 지옥? 한주그룹 며느리 강미나'라는 글귀가 적혀 강미나의 괴로운 현실을 알린다.

그런가 하면 수상한 남자를 배경으로 "이봉식(김재영)? 전에 가짜 그림 재벌가에 비싸게 팔아먹고 날랐던 놈 있었거든"이라는 목소리와 당당하게 조사실에 들어서는 류승덕, 조사실에 있던 한주그룹 회장 한영식(전국환)이 차례대로 소환됐다. 더불어 "저희는 이번에도 차장님만 믿겠습니다"라는 한영식의 말에 탐욕스럽게 웃던 류승덕이 조연주에게 "다음 주에 배당하나 갈 거야"라고 하자 조연주는 "빙고!"라며 쾌재를 부른다.

럭셔리한 자태의 한성혜(진서연)는 "올케도 우리랑 같이 가서 앉아있느니, 경매 가는 게 좋잖아?"라며 서늘하게 말하고, 강미나는 "준비됐어. 나도 그림도"라는 전화를 걸고 어딘가로 이동한다. 강미나와 똑같이 생긴 조연주 역시 같은 곳으로 향하지만, 털털하게 "이런 우아한 맛이 없어"라며 상반된 태도를 보인다.

그리고 '경매쇼를 둘러싼 거대한 음모, 드디어 맞닥뜨린 도플갱어!' 문구가 의미심장한 분위기를 자아낸 가운데, 공항에서 갑질 손님을 응징한 한승욱(이상윤)은 "이제 안 참고 나서려고요. 너무 많이 참았잖아요"라며 화끈한 복수의 맛을 기대하게 했다. 이후 경매쇼에서 도도하게 "2억"을 외친 강미나와 강미나를 보고 경악한 조연주가 오버랩되고, 뒤이어 "오히려 그 검사 얼굴 한번 보고 싶네"라는 한승욱의 말이 뒤섞인다. 동시에 당황한 조연주의 얼굴이 클로즈업되며 곧 만날 '더블라이프 코믹버스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제작진은 "'원 더 우먼'은 웃을 일이 점점 없어지고 있는 요즘, 단전에서 끌어올린 폭소를 빵빵 터트리고 싶은 시청자들을 위한 맞춤 드라마"라며 "17일(금)에 연기로 이단, 삼단, 사단 옆차기를 날리며 시청자들에게 몰입감과 감격을 안길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이 담길 예정이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원 더 우먼'은 '펜트하우스3' 후속으로 오는 17일(금)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