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현빈-손예진 이어 또? 서지혜-김정현, 열애설 초고속 부인 "황당하다"

강선애 기자 작성 2021.04.08 09:58 수정 2021.04.08 10:01 조회 541
기사 인쇄하기
서지혜 김정현 (사진제공=tvN)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서지혜(37)와 김정현(31)의 열애설이 불거졌지만 양측은 즉각 이를 부인했다.

8일 오전 한 매체는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으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이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현빈-손예진 커플에 이어 '사랑의 불시착'으로 탄생한 두 번째 커플이라며, 김정현이 서지혜의 여성스럽고 센스 있는 모습에 반했고, 서지혜는 김정현의 세심하고 적극적인 모습에 6세 연하임에도 마음을 열었다고 설명했다.

열애설 보도 이후 양측은 즉각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서지혜의 소속사 문화창고 측은 "(열애설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황당하다"라는 입장을 전했다. 김정현의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 측도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 관계일 뿐, 열애 중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한편 서지혜는 김지운 감독이 연출하는 애플TV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미스터 로빈'(가제)에 캐스팅돼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김정현은 tvN 드라마 '철인왕후' 종영 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사진제공=tvN '사랑의 불시착]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